Home       Login       Joinus     내 관심물건  
 
경매물건  추천물건  공매물건  예정물건  낙찰통계  컨설팅  회사소개
상담 ☎ 1566-3370 검색
사건검색
타경
컨설팅
경매컨설팅절차
컨설팅수수료
컨설팅의뢰하기
상담하기

경매지식
경매절차
입찰안내
관할법원
관련법률
경매판례
경매용어


 
경매판례 홈 > 컨설팅 > 경매판례
제목 대법원 2011.9.5. 자 2011마605 결정 【부동산임의경매】

대법원 2011.9.5. 자 2011마605 결정 【부동산임의경매】
[미간행]

--------------------------------------------------------------------------------
 
【판시사항】
1동의 건물 중 구조상 구분되어 각각 소유권의 목적이 된 수개의 구분건물들이 그 사이의 격벽이 제거되는 등으로 건물로서 독립성을 상실하여 일체화되고 일체화된 후의 구획을 전유부분으로 하는 1개의 건물이 된 경우, 저당권자가 종전 저당권의 목적물이었던 구분건물에 대한 경매를 신청하거나 그 경매절차를 계속할 수 있는지 여부(소극) 및 저당권의 목적물에 포함되지 않았던 구분건물에 대하여 경매의 대상으로 삼을 수 있는지 여부(소극)

【참조조문】
민법 제358조, 민사집행법 제264조, 제268조

【참조판례】
대법원 2010. 3. 22.자 2009마1385 결정

【전 문】
【재항고인】 주식회사 토마토2저축은행 (소송대리인 법무법인 바른 담당변호사 박재윤 외 4인)

【원심결정】 서울중앙지법 2011. 3. 10.자 2010라796 결정
【주 문】
재항고를 기각한다.

【이 유】
재항고이유(재항고이유서 제출기간이 경과한 후에 제출된 준비서면의 기재는 재항고이유를 보충하는 범위 내에서)에 대하여 판단한다.
1. 합체된 구분건물의 경매가능성에 관한 법리오해 및 그로 인한 심리미진의 점에 대한 판단
경매대상 건물이 인접한 다른 건물과 합동됨으로 인하여 건물로서의 독립성을 상실하게 되었다면 경매대상 건물만을 독립하여 양도하거나 경매의 대상으로 삼을 수는 없고, 이러한 경우 경매대상 건물에 대한 채권자의 저당권은 위 합동으로 인하여 생겨난 새로운 건물 중에서 위 경매대상 건물이 차지하는 비율에 상응하는 공유지분 위에 존속하게 되므로 근저당권자인 채권자로서는 경매대상 건물 대신 위 공유지분에 관하여 경매신청을 할 수밖에 없고, 이러한 법리는 1동의 건물 중 구조상 구분된 수개의 부분이 독립한 건물로서 사용될 수 있어 그 각 부분이 소유권의 목적이 된 경우로서 그 구분건물들 사이의 격벽이 제거되는 등의 방법으로 각 구분건물이 건물로서의 독립성을 상실하여 일체화되고 이러한 일체화 후의 구획을 전유부분으로 하는 1개의 건물이 되는 경우에도 마찬가지이다( 대법원 2010. 3. 22.자 2009마1385 결정 참조).
따라서 저당권자로서는 그 저당권을 합체로 생긴 새로운 건물 중에서 위 경매대상 구분건물이 차지하는 비율에 상응하는 공유지분에 관한 것으로 등기부의 기재를 고쳐 이에 관하여 경매를 신청하는 것은 별론으로 하고, 종전의 저당권의 목적물이었던 구분건물에 대한 경매를 신청하거나 그 경매절차를 계속할 수는 없다고 할 것인데, 하물며 저당권의 목적물에 포함되지도 않았던 구분건물에 대하여 경매의 대상으로 삼을 수 없음은 더 말할 나위가 없다.
원심이 위와 같은 법리에 따라 이 사건 건물 중 소외인 소유의 4층 68호 점포에 대한 채권자의 임의경매신청은 허용되지 않는다고 판단한 것은 정당하고, 여기에 재항고이유로 주장하는 바와 같이 합체된 구분건물의 경매가능성에 관한 법리를 오해하거나 그로 인하여 필요한 심리를 다하지 아니한 위법이 있다고 볼 수 없으므로, 재항고이유는 받아들일 수 없다.
2. 석명의무 위반 등의 점에 대한 판단
법원의 석명의무에 관한 민사소송법 제136조 제4항은 원심재판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 법령위반 또는 사실오인이 있는지에 관하여 직권으로 조사할 수 있도록 한 민사집행법 제15조 제7항 단서의 취지에 비추어 집행절차에 관한 항고심에는 적용될 여지가 없고, 원심이 지적한 공유지분에 대한 경매신청 가능성이나 재항고인이 주장하는 그 현실적 불가능성은 모두 이 사건 경매신청이 유지될 수 없다는 결론에 아무런 영향을 미칠 수 없는 것이므로 이 부분 재항고이유도 받아들일 수 없다.
3. 결론
그러므로 재항고를 기각하기로 하여 관여 대법관의 일치된 의견으로 주문과 같이 결정한다.

 

대법관   안대희(재판장) 김능환 민일영 이인복(주심)

 

(출처 : 대법원 2011.9.5. 자 2011마605 결정【부동산임의경매】 [공보불게재])

이전글 : 대법원 2011.8.26. 자 2008마637 결정 【부동산매각불허가결정에대한이의】
다음글 : 대법원 2011.9.29. 선고 2011다31324 판결 【토지인도등】
 
  
번호 제목
80 대법원 2015.6.11 사건번호 2015다10523 [배당이의]
79 대구지법 2004. 3. 31. 선고 2003가단134010 판결 [배당이의]
78 부산지방법원동부지원 2004.03.11 선고 2003가합652 판결 [건물명도등]
77 서울지법 2003. 11. 28. 선고 2002가합83663 판결 [손해배상(기)]
76 대전지법 논산지원 2003. 10. 23. 선고 2003가단366 판결 [사해행위취소]
75 대전지법 2003. 7. 1. 선고 2003노1172 판결 [권리행사방해]
74 수원지법 2003. 6. 5. 선고 2002가합13075 판결 [부당이득 반환]
73 춘천지법 2002. 10. 9. 자 2001라279 결정 [근저당권말소]
72 서울지법 서부지원 2002. 10. 2. 선고 2001가합5876 판결:항소
71 대법원 2002. 9. 24. 선고 2002다33069 판결 【배당이의】
70 대법원 2002. 9. 24. 선고 2002다43684 판결 【청구이의】
69 대법원 2002. 10. 11. 선고 2001다3054 판결 【부당이득금】
68 대법원 2002. 10. 22. 선고 2000다59678 판결 【배당이의】
67 대법원 2002. 10. 22. 선고 2002다46331 판결 【토지인도】
66 대법원 2002. 10. 25. 선고 2000다63110 판결 【건물명도】
65 대법원 2002. 10. 29. 자 2002마580 결정 【부동산낙찰허가】
64 대법원 2002. 11. 8. 선고 2001다51725 판결 【구상금】
63 대법원 2002. 11. 8. 선고 2002다38361,38378 판결 【전세보증금·건물명도등】
62 대법원 2002. 11. 13. 선고 2002도2725 판결 【변호사법위반】
61 대법원 2002. 11. 26. 선고 2001다73022 판결 【배당이의】
  1 2 3 4  
상호 : 여의주경매법인 /(주)유안에이엠씨대부 대표자 : 김성훈 l 사업자등록번호 : 801-81-01871
주소 :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중앙로 1189, 7층(굿모닝법조타운2), 마두역 4번출구
전화 : 1566-3370 l 팩스 : 031-696-6828 l 개인정보보호관리책임자 : 신민수 l Copyright ⓒ 여의주경매. All rights reserved.